HOME l LOGIN l JOIN l SITEMAP

원자력 지식 정보의 제공처 국민에게 신뢰받는 종합적이고 심도 있는
원자력 지식 정보의 제공처가 되겠습니다
> 원자력지식정보 > 원자력 안전
원자력 안전
  • 제목 "친구들과 이야기하는 원자력 안전" 12. 안전 문화(Safety Culture)
  • 작성자 관리자 (admin) (DATE: 2018-01-22 22:12:22)
  • 첨부파일 No Data

스크랩 :

[1980년대까지 우리나라의 공사 현장에서 가장 많이 볼 수 있었던 표어가 ‘안전제일’(安全第一)이었습니다. 어느 시점부터인가 ‘안전문화’(安全文化)라는 새로운 용어가 등장하더니 지금은 많은 이들이 즐겨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안전문화’가 불과 30년 전에 원자력 분야에서 처음으로 공식 사용한 용어라는 것을 아는 분은 많지 않을 것입니다. 이번 글에서는 원자력 분야에서 적용하고 있는 안전문화의 개념을 소개합니다.^^]

[안전문화의 개념은 체르노빌 원전 사고(1986)의 원인을 분석하면서 도입되었습니다]

‘안전문화’(Safety Culture)라는 말을 누군가는 오래 전부터 사용했을 가능성이 있지만, 공식적으로는 체르노빌 원전 사고(1986년) 이후에 원자력 분야에서 처음 사용됩니다.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국제원자력안전자문단(INSAG; International Nuclear Safety Advisory Group)에서 1988년 발행한 ‘INSAG-1: Summary Report on the Post-Accident Review Meeting on the Chernobyl Accident’에서 안전문화를 정의하고, 사고의 중요한 원인으로 지적한 것입니다. INSAG은 1991년의 INSAG-4(Safety Culture)를 통해 안전문화의 개념을 체계적으로 제시하였고, 2002년의 INSAG-15에서 안전문화의 핵심 이슈들을 제시했습니다.☞자세한 내용 더보기


주소 : 08826 서울시 관악구 관악로 1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32동 313호 / TEL: 02-880-2508
COPYRIGHTⓒ SNEPC All Rights Reserved.
본 홈페이지에서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