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l LOGIN l JOIN l SITEMAP

원자력 관련 국민적 합의 창출의 장 원자력과 관련된 이슈에 대해 자율적이고 독립적인 입장을 견지하며,
국민의 관심사를 합리적 논의와 공론화를 통해 전국민적 합의를 창출하도록 적극 노력하겠습니다
> 이슈와 토론 > 참여마당 > 질의응답 코너
질의응답 코너
  • 제목 중앙일보 기사 장윤일교수 글의 댓글 내용 설명을 부탁드립니다.
  • 작성자 고갑천 (guest) (DATE: 2019-01-26 09:59:44)
  • 이메일 choseongnara@naver.com
  • 홈페이지 No Data
  • 첨부파일 No Data + 파일첨부

스크랩 :


https://news.joins.com/article/23323373?cloc=joongang-article-hotclickd_n

위 장윤일 교수의 글에 아래와 같은 댓글들이 있습니다. 전문가처럼 행세하는데 아래 내용이 거짓일 가능성이 있어 사실여부를 판단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는 이 아래글이 애매하고 사실과 다를 것으로 생각하지만 그러나 관심이 낮은 사람들을 선동할 가능성이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답변해주시면 탈원전 세력과 싸우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ch0N**** 2019-01-26 08:14:07 신고하기          

이분은 위험하고 아둔한 발상으로 어설픈 논지를.... 후꾸시마 사고시 발전소에서 희생자가 1명도 없다하고 이를 안전하다는 논리는 표현 했네요 후꾸시마 사고로 1. 일본 국토의 10% 이상의 지하수가 방사능 오염(노심용융으로 지하로 녹아 들어간 핵물질에 접근도 못하고) 영원히 지속중이고, 계속 오염지역 증가중이나 막을 방법이 없고 2. 사고처리차 수천명의 인력이 방사능에 노출 되면서 작업중이나 처리불가 상태 2, 후꾸시마 주변 30KM 반경에 엉터리 제염처리한 토양을 동네마다 공터에 보관중 이를 처리할 방법/장소 없어 방치중 3. 발전소에 엉터리 용기에 보관중인 수백만톤의 오염수를 바다로 버리고 잇있 4. 사고후 지속적으로 불치병 환자 증가중 5. 일본 정부는 후꾸시마 관련 피해통계를 밝히지 못하는 법 적용중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2 댓글 반대하기0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CHON**** 2019-01-26 06:35:15 신고하기

이런 돌대가리 인사가 인류의 최대 패악인 원자력발전을 사용해야 한다는 망언을 또... 참은로 아둔한 인간이네 아둔한 인간들의 끝없는 금전욕심이 하나뿐인 지구를 위험속에 이미 빠뜨린것임을 아직도 모르고, 한심한 망언, 한심한 나라들만 핵발전소를 대대적으로 만드는 것을 모르나? 중국 한국이 대표적인 그런 아둔한 나라인것을... 왜 중국이 60여개 핵발전소를 황해바다 해변에 집중건설 했는지 생각해라,,, 중국이 만든 모든 제품/원전 등은 세계 최악의 불량품들이다 월마트의 싸구려 제품은 모두 중국제이고 1년도 못써 버리게 된다 그래서 원전사고날 확률이 최고이고, 사고나면 모두 한국이 그들의 방사능을 모두 뒤집어쓴다 이 아둔한 인간아... 정신을 좀 차리고, 국민/국가를 보호할 실질적 방안을 연구해라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4 댓글 반대하기12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sung**** 2019-01-26 04:00:33 신고하기

박사, 요점을 흐리고있다. 그대말대로 파이로 프로세싱기술이 싷현되면 원전 마음껏지어도 된다. 2040년쯤이면 가능할 것이다. 허나 지금은 핵폐기 대책이 없는데 당장 지어나가자면 당신 밥그릇이나 안전할 것아닌가?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3 댓글 반대하기12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Sam **** 2019-01-26 04:00:14 신고하기

인간이 설계한 모든것들이 실제 일어나는 사태를 정확하게 예측할수 없음으로 safety margin (safety factor)을 두고 설계한다.다리는 2 ton의 안전보증하기 위해서는 6 Ton하중을 계산하고 safety factor 3 또는 safety margin 200%가 되도록 한다. 비행기 landing gear가 100만 ft-lbs 하면 그 5배로 한다. 작은 margin을 피할수 없을때도 있다. 하지만 engine margine이 20%라면 그 비행기 타고 싶을까? 원전설계에서 제일 중요한 수자가 DNBR이다. 1이하가 되면 연로봉이 녹고 TMI나 후쿠시마가 일어난다. 클수록 안전하지만 급속히 효률이 떨어져 경제성이 없어진다.지금의 원전의 DNBR margin이 10%-12%다. 한두 사람의 생명 또는 몇억불의 손실로 끝나는 일이 아닌데 safety margin이 10% 단위인 것이 원전 외에 어떤것이 있는지 나는 알지 못한다.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7 댓글 반대하기5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kyds**** 2019-01-26 02:08:56 신고하기

반감기제로공정의안전핵발전으로대혁신을불러올수도있다 펩이지구를다덮을때까지무공해로밝혀진핵발전은유용하다 트럼프가멕시코장벽을쌓겠다는건자해지만잘하는게더많다 잘자른둘즉켈리와맥매스터는좋은말로장벽을말릴수있었다 트럼프가위험한게아니라그둘은스스로위대한자라위험하다 트럼프를Z'으로여겨나댄둘을안잘랐다면그장벽은실현된다 언론은트럼프를욕하지만그는현실주의자라말로만파괴한다 2018-12-27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0 댓글 반대하기2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kyds**** 2019-01-26 02:05:57 신고하기

학계는안죽은와인버그가살길마련해주길학수고대하고있다 사진속글을대충읽었는데헛소리끝에닥칠뭘예고는하고있다 그런인딥에의해핵폐기물은처리된후뭔반감기는영,0이된다 내가그처리의이론을마련해뒀지만발표는북한의대학몫이다 핵폐기물거래는대북제재대상이아니니북한은뭔가할수있다 각국의핵폐기물을북한이수입한후처리하는일련의계약이다 북한은푼돈건지려들면안되고32조€에확실성을더해야한다 2018-12-26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3 댓글 반대하기0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Sam **** 2019-01-26 02:02:36 신고하기

원전의 가장 위험한점은 방사능이라는것은 모두 안다. 원자로안에있고 또 콘크리트 돔안에 있어 사고가 나더라도 밖으로 새나오지 않을 것이라고 알고 있다.얼마나 많은 방사선 물질이 그 안에 있을가? 운영중인 백만 KW 원자로안에는 Hiroshima원폭 약 20만개만큼의 방사성물질이 들어 있읍니다. 원자로가 stop한면 1초 안에 95%가 없어지고 1분 이내에 90%가 없어진다. 약 2%는 한달씩 가고 0.2%는 1년 후에도 남아 있다, 즉 폐기연료한개 당 원자탄 수십개 이상의 방사능 물질이 1년 후에도 남아있다. 폭발할 위협은 거의 없지만 파괴될경우 엄청난 양이 세상에 번질 위험은 항상 있다. 발전소마다 매년 100여개를 원자로 밖 pool에 저장해야 하고 지금 여러 발전소는 pool이 가득차 간다. 테러리스트들에게 비교적 쉬운 타겥이다.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5 댓글 반대하기6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KyuJ**** 2019-01-26 01:50:05 신고하기

ㅋ 어디서 원자력 쟁이 입 턴걸 한국 전체의 의견인양 기사를 찌끄렸네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5 댓글 반대하기12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newp**** 2019-01-26 01:28:30 신고하기

댓글들 보니 짱개랑 불곰들에게 속국으로 사는게 맞다고 본다. 까짓거 수입해다 쓰면되지 암 화력 발전 돌미면 되지 암. 후손 대대로 속국이되고 중금속먼지 먹고 나라문 닫으면 되지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17 댓글 반대하기0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John**** 2019-01-26 01:27:32 신고하기

고준위폐기물 문제만 없으면 원자력발전만큼 친환경적이고 경제성있는 발전방법은 없다. 원자력 기술은 끊임없이 발전하고 있는데 현재 원자력발전에 고준위폐기물 문제가 있다고 세계적으로 점점 더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는 원자력발전을 완전히 포기하는 것은 현명하지 않다. 고준위폐기물이 정말로 걱정된다면 최소한의 원자력 발전소를 유지하면서 핵폐기물 관련연구를 계속하는 것이 합리적이다. 그리고 핵폐기물에 의한 장기적 환경문제와 태양광 풍력으로 인한 단기적 환경문제 중 어느 것이 더 위험한지를 비교분석할 필요도 있다. 원자력 발전보다 수백만배는 더 위험한 김정은의 핵폭탄위협을 머리에 이고 있으면서 수십 수백년 후에 원자력폐기물이 누출될지 모르니 원자력발전은 절대로 안된다는 것은 좌파의 진영논리일뿐이다.

답글달기댓글 찬성하기23 댓글 반대하기0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의견 작성을 위해 원하시는 계정으로 로그인 해주십시오 0/500 등록 더보기 다른 기자들의 연재 기사 보기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강갑생의 바퀴와 날개 로고'순풍에 돛 단' 비행기···제트기류 타면 3시간 빨리 도착

반면 인천~런던 노선의 경우는 갈 때 12시간 30분가량이 걸리지만 올 때는 이보다 짧은 11시간 안팎이 소요되는데요. 그래서 장거리 노선의 경우 갈 때와 올 때 항로가 다른 경우가 많습니다. 미주 왕복 노선의 경우 갈 때는 제트기류를 탈 수 있는 태평양 항로를, 올 때는 제트기류를 피해 북극 항로를 이용하는 등의 방식

2019.01.25 박용석 만평 박용석 만평 로고 1월 25일

parkys@joongang.co.kr 만평

2019.01.24 백성호의 현문우답 백성호의 현문우답 로고김정탁 교수 "스스로 '정의롭다' 는 정권은 정의롭지 않아"

"자연을 보라. 자연에 ‘인ㆍ의ㆍ예ㆍ지’같은 도덕이 있나. 없다. 그럼에도 우리가 자연을 바라보고 있으면 굉장히 편안해지지 않나, 행복해지지 않나. 장자가 말하는 도덕은 이런 도덕이다. 자연스러운 거다. 인위적이지 않다. 인간은 태어날 때 자연적 도덕을 이미 가지고 있다". "정의도 마찬가지다. ‘나는 정의로운

2019.01.23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로고"CNN·BBC 싫다" 프랑스·중국 '독자 영어채널' 가동

1922년 설립된 영국의 BBC나 80년 개국한 미국의 CNN을 비롯한 영어권 글로벌 뉴스방송의 아성에 프랑스·러시아·중국·카타르의 국제뉴스 채널이 맹렬한 추격전을 벌이고 있다. 프랑스는 87년 자크 시라크 당시 총리가 상원 연설에서 "국제뉴스 영향력을 독점하는 영어권 뉴스매체와 동등한 프랑스 시각의 뉴스 방송이 필

2019.01.23 안장원의 부동산 노트 안장원의 부동산 노트 로고‘똘똘한 한 채’ 어디 갔나…집값 상승 이끌다 이젠 하락 주도

2017년 8·2대책 후 서울 집값을 끌어올렸던 똘똘한 한 채가 지금은 약세를 주도하고 있다. 재건축 시장의 똘똘한 한 채인 강남구 대치동 은마 전용 76㎡ 실거래가격이 지난해 9월 18억1000만원까지 올랐다가 지난해 11월 16억원으로 두 달 새 2억원 내렸다. 8·2대책 후 똘똘한 한 채 거래가 급증했던 2017년 12월(8484건)

2019.01.20 강찬수의 에코파일 강찬수의 에코파일 로고지구온난화가 산불을, 산불은 다시 온난화를 부채질한다

짝수 해에, 특히 선거가 있는 짝수 해에 대형 산불이 발생한다는 속설이다. 기상청에서는 실효습도가 35% 이하로 2일 이상 계속될 것이 예상될 때 건조주의보를, 실효습도가 25% 이하로 2일 이상 계속될 것으로 예상할 때 건조경보를 발령한다. 산림과학원은 실효습도 45% 이하로 2일 이상, 풍속이 초당 7m 이상일 것으로

2019.01.19 뉴스레터 신청하기닫기뉴스레터 신청서 작성 폼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1.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목적 : 회사는 수집한 개인정보를 트렌드 뉴스 레터발송을 위한 확인 및 발송 등의 업무를 위해 수집, 이용하고 있습니다. 2.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 이메일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수집한 개인정보는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등에 관한 법률' 등의 규정에 의하여 기록ㆍ보존되고, 기간이 경과할 경우 법에서 정하는 바에 따라 파기됩니다. 동의하시면 트렌드뉴스 주간을 매주 월요일 오전10시에 동의해주신 이메일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위 사항에 동의합니다 위 사항에 동의하지 않습니다

* 수신동의 전 이메일 주소를 확인 후 신청해주세요!E-Mail수정하기신청하기 뉴스레터 신청하기닫기뉴스레터 신청서 작성 폼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1.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목적 : 회사는 수집한 개인정보를 타임7(미리보는 오늘, 뉴스룸레터) 발송을 위한 확인 및 발송 등의 업무를 위해 수집, 이용하고 있습니다. 2.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 이메일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수집한 개인정보는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등에 관한 법률' 등의 규정에 의하여 기록ㆍ보존되고, 기간이 경과할 경우 법에서 정하는 바에 따라 파기됩니다. 동의하시면 매일 오전7시(미리보는 오늘), 오후 6시(뉴스룸레터)에 타임7 뉴스레터를 동의해주신 이메일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위 사항에 동의합니다 위 사항에 동의하지 않습니다

* 수신동의 전 이메일 주소를 확인 후 신청해주세요!E-Mail수정하기신청하기 뉴스레터 보기닫기 사이트맵

중앙일보를 펼치면 세상이 펼쳐집니다.

서비스전체보기뉴스오피니언정치경제사회국제문화스포츠피플포토·동영상섹션J플러스Week&+통일무지개더,오래Mr.밀리터리Our History서비스트렌드 뉴스이슈패키지기자전자판인물정보Joins Spider시민마이크독자서비스중앙멤버십MY뉴스구독신청제보보도자료고객센터독자위원회중앙일보 모바일 웹트위터페이스북네이버이메일중앙그룹 뉴스중앙일보중앙SUNDAY일간스포츠Korea Joongang Daily조인스랜드헬스미디어中文USA중앙日文시사매거진월간중앙뉴스위크포브스코리아이코노미스트여성지여성중앙쎄씨헤렌인스타일코스모폴리탄엘르에스콰이어바자방송JTBCJTBC2JTBC3 FOX SportsJTBC4JTBC GOLFJTBC worldwide연구소중앙일보 경제연구소시민사회·환경차이나랩북한네트어문연구소중앙일보 대학평가광고대한항공삼성전자하나투어리스트정책 및 약관중앙일보고객센터윤리경영광고 안내제휴문의견학신청회원약관개인정보 처리방침청소년 보호정책고충처리주소 :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100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 01013등록일자 : 2009.11.2발행인 : 홍정도편집인 : 오병상

JoongAng Ilbo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콘텐트 문의]

Back To Top

[출처: 중앙일보] "韓, 태양광·풍력 이점 없다…200조 투입한 독일도 실패"


댓글 4

  • CODE : c32f 를 입력폼에 써 넣으세요.
  • 건전한 덧글문화를 위해 악플이나 도배는 삼가해 주시기 바랍니다. 300 / 300   등록

관리자 (DATE: 2019-01-30 20:50:21) X
원자력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후쿠시마의 경우 방사선에 의한 사상자가 없었다는 것은 UN 보고서에 있는 것입니다. 이 보고서를 설명한 브로그를 링크합니다. https://m.blog.naver.com/radsafe/221159300022을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다른 내용들은 주장만 있고 증거가 없는 내용입니다.
관리자 (DATE: 2019-01-30 20:54:29) X
기본적으로 우리가 생각할 것은 우리나라 원전이 후쿠시마와 설계가 근본적으로 달라서 우리 원전은 안전하다는 것입니다. 우리 원전과 같은 유형인 미국의 쓰리마일섬 2호기는 노심이 용융되는 사고가 발생했지만 외부로 방사선이 유출되지 않았고 지금도 바로 옆에 있는 1호기는 운전 중이라는 것입니다.
관리자 (DATE: 2019-01-30 21:01:07) X
고준위 폐기물 문제는 기술적으로는 이미 해결방안이 확립되어 핀란드, 스웨덴에는 처분장이 결정, 운영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경우는 원전을 반대하는 사람들이 국민에게 심어준 방사능 공포때문에 처분장을 건설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일본의 경우는 지질조사를 통하여 국토의 70%가 처분장 적합지질로 나왔는데 우리는 지진 등에서 일본보다 안전하기에 지질 조사를 하면 많은 지역이 적합하다고 나올 것입니다.
관리자 (DATE: 2019-01-30 21:04:18) X
파이로프로세싱 기술은 탈원전을 주장하는 문재인 정부에 의하여 거의 중단상태에 있는데 기술이 완성된다면 폐기물의 저장기간이나 저장 필요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기술입니다.

주소 : 08826 서울시 관악구 관악로 1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32동 313호 / TEL: 02-880-2508
COPYRIGHTⓒ SNEPC All Rights Reserved.
본 홈페이지에서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